산지니의 신간 『거리 민주주의: 시위와 조롱의 힘』과

『폭식 광대』에 관심을 가지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이번에는 다른 기사들보다 작은 크기로 실린 것들을 모아서

여러분들께 보여드리려 합니다^^

 

기사 전문을 읽으실 분들은

각 기사 아래에 '기사 전문 읽기' 링크가 있으니

클릭하시면 됩니다^^

 

***

 

[언론이 주목한 책] ‘아이’를 보면 그 시대와 사회가 보인다

 

 

(상략)

 

[2위] <거리 민주주의: 시위와 조롱의 힘>
저 : 스티브 크로셔/ 역 : 문혜림/ 출판사 : 산지니

시위라고 하면 어떤 모습이 떠오르는가? 민간 시위대와 경찰이 각자의 무기를 지참한 채 대립하는 모습? 짐작건대 세상을 바꾸는 시위에는 상상하는 것보다 더욱 창의적인 방식이 존재한다. 국제 인권운동가인 저자는 이 책에서 가까운 중국에서부터 미국, 유럽, 중동까지 세계 전역에서 일어난 다양한 시위 현장 모습을 소개한다. 가령 2014년 홍콩의 ‘우산 혁명’은 행정장관 선거의 완전 직선제를 요구하기 위한 움직임이었다. 이때 시위대가 알록달록한 우산을 들고 몽콕 거리로 나서자 누가 시위대인지, 누가 관광객인지 구분키 어려운 상황이 벌어졌다. 태국으로 시선을 옮겨보자. 태국에서는 2014년 6월 군사 쿠데타가 일어났다. 이에 대항하기 위해 태국 시민은 ‘샌드위치’를 먹으며 조지 오웰의 소설 <1984>를 읽는 저항을 선택했다. 이처럼 다양하고 신나는 저항이 다채로운 이미지들 속에 제시된다. 문화일보, 매일경제, 경향신문 등 12개 매체가 이 책을 기사화했다.

 

(하략)

 

인터파크도서 북DB 주혜진 기자

 

기사 전문 읽기 (북DB)

 

 

[이 주의 새 책] 사냥꾼의 고기는 썩지 않는다外

 

 

(상략)

 

■폭식 광대 

예술의 환상과 현실의 간극을 다룬 '광인을 위한 행진곡', 해파리 사건으로 외국인 노동자 현실을 고발한 '해파리Medusa', 타워팰리스와 판자촌을 배경으로 한 '구멍', 자본주의에 대한 날 선 비판을 담은 '폭식 광대' 등 4편의 이야기를 묶었다. 2004년 한겨레문학상을 받은 저자의 첫 소설집. 권리 지음/산지니/176쪽/1만 2000원.

 

(하략)

 

부산일보 이대진 기자

 

기사 전문 읽기 (부산일보)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Posted by 병아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