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근해보니

책상 마다 놓여 있는 사과 봉지

왠 사과예요?

엄마가 밀양 사과라고 한 박스 보내주셨어요

혼자 먹기 너무 많아서요

들고 오느라 무거웠겠는데

몇일 동안 조금씩 날랐어요^^

SJ편집자 덕분에

오늘 비타민씨 과다 섭취!



'권디자이너의 그림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개구리 알  (3) 2018.03.20
타이페이 여행에 동행이 되어줄 카메라  (1) 2018.02.07
엄마가 보내주신 밀양 사과 한 박스  (1) 2018.01.27
글은 내 삶의 반성문  (2) 2017.08.24
업그레이드 된 아침 커피  (4) 2017.07.25
당근당근  (0) 2017.06.16
Posted by 와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