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오는 날 낙동강변 산책하다 달팽이떼를 만났다.

비가 오니 이녀석들 신이 났다. 

풀숲에서 몰려 나와 온 길을 점령했다.

아무 생각 없이 걷다가는 달팽이 대참사 현장이 될 것 같아

조심조심 눈 부릅드고 땅만 보고 걷는데 

저만치 길 끝이 보인다. 

휴~ 다왔네. 방심한 순간

...

밟았다.



2018년 5월 12일 하루종일 비



Posted by 와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