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명록을 남겨주세요!

  1. 2017.08.07 17:37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 BlogIcon 인디고서원 2017.03.19 19:09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토리펀딩] 정의로운 세상을 꿈꾸는 청소년들의 꿈과 함께 해주세요!

    안녕하세요. 인디고 서원에서 진행하는
    정의로운 세상을 꿈꾸는 청소년, 세계와 소통하다(정세청세)의 이야기가
    다음카카오 '스토리펀딩'을 통해 소개 중입니다.

    지나친 경쟁과 주입식 교육으로 지쳐있는 대한민국 청소년이 함께모여
    세계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스스로 사유하고 자유롭게 소통하며
    배울 수 있는 장이 정세청세입니다.

    펀딩 모금액은 대한민국 청소년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열린 인문 행사를 열고,
    출판물을 제작하는 비용으로 쓰일 예정입니다.

    정세청세 스토리 펀딩에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립니다.
    고맙습니다^^

  3. 2017.02.07 01:49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4. BlogIcon 장재선 2016.02.25 06:44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김비 작가가 직접 읽어주는 낭독회
    낭독책~붉은 등,닫힌 문,출구없음(산지니)
    3월 11일 7시 금샘마을도서관
    문의:010 6773 3739
    많이들 오세요

  5. BlogIcon 장재선 2016.02.15 15:46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에 저희 도서관에 강수걸 대표님을 모시게 되었습니다. 자유게시판에 올렸어요.기대됩니다. 검색에 금샘마을도서관 치시면 됩니다.

  6. 대만-窓 2016.01.29 15:50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어제 오후 sanzini@sanzinibook.com 주소로 판권 관련 문의메일을 보냈습니다.
    확인 부탁드립니다.

    혹 다른 메일 주소나 연락망을 쓰신다면 알려주세요!^^

    • BlogIcon 잠홍 2016.02.03 17:19 신고  수정/삭제

      네, mhyj_sanzini@daum.net 쪽으로도 한 번 더 보내주시겠어요? 번거롭게 해드려 죄송합니다 ^^;

    • 대만-窓 2016.02.03 20:59 신고  수정/삭제

      [판권문의&번역제안] 란 제목으로 다시 보냈습니다^^

  7. 구청자 2015.03.29 07:14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자와의 만남은 언제 하는지요?
    매월하는 것으로 아는데 공지가 없어서요.

    • BlogIcon 산지니북 2015.04.13 15:45 신고  수정/삭제

      반갑습니다.
      작년까지는 매월 저자와의 만남을 했었는데
      이제 비정기적으로 하고 있습니다.
      4월에는 <천 개의 권력> 사공일 저자와 만납니다.
      http://sanzinibook.tistory.com/1328
      메일주소를 알려 주시면 행사 소식을 보내드릴께요.

  8. 2015.02.25 11:28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9. BlogIcon 천사맘 2014.11.26 00:22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태규선생님 보세요
    연락할 길이 없어 여기다 남겨요
    선생님 제자 천사맘이에요...
    기억하시려나요..
    아프신것도 모르고 ....
    우연하게 기사를 통해 알게 되었어요...ㅠ
    그간 별일 없으려니 관심밖이였던 제자
    너무 송구하네요...
    꿈을굽다를 읽고 짧지만 굵은
    저희들 이야기를 추억하며..
    울고 또 울고..
    선생님 소식에 또 한번 울었어요...
    꿈을 굽다를 쓰시며 저희를 조금이나마 추억해주신 따뜻한 선생님의 맘 정말 감사합니다선생님...지금은 어떠신지요?
    건강하셨으면 좋겠어요...
    아프지마시고 홧팅하시길 간절히 바랍니다...

  10. BlogIcon 강인한 2014.09.15 18:41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저는 평생 시를 쓰며, 14년째 <푸른 시의 방>이라는 카페를 운영하는 사람입니다.
    오늘 아침 우연히 이 블로그에서 인턴기자의 [작가돋보기]'에로와 그로테스크의 경계, 돌직구 시인 김언희'를 보고 내용이 좋아서 제 카페로 허락도 받지 않고(죄송) 보쌈해 가져왔습니다. 그런데 기왕이면 인턴기자라는 분의 실명을 제대로 밝히는 게 온당할 것이라 생각하여 여기에 글을 올립니다. 카페에 기왕 올린 글 필자를 제대로 밝힐 수 있도록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http://cafe.daum.net/poemory

    강인한 드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