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격적인 여름 휴가가 시작되었습니다.

산지니도 한 명씩 휴가 중입니다.(내 휴가 얼른 왔으면ㅎㅎ)


지난 주말 광안리에 갔습니다. 

여름방학이라 멀리 사는 조카가 부산에 놀러왔습니다.

덕분에 결정한 바다행.


부산 사람들 사이에서는 여름에 바다 가는 사람 없다고 하지만

마치 외지에서 회 안 먹는 것과 비슷합니다.ㅎㅎ

그래도 오랜만에 간 여름 바다는 마음을 시원하게 해줬습니다.








조카와 조개줍기도 함께했습니다.

지금은 평화로운 사진...그러나 조카의 간곡한 부탁(?)으로

결국 바다에 들어갔습니다ㅠㅠ



즐거운 휴가 되세요





Posted by 동글동글봄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