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오늘은 금요일이죠~~ 

직장인에게 이보다 더 기쁜 일이 있겠냐만은!

그보다 좀 더 기쁜 소식을 함께 나눕니다. 


바다 환경오염 문제를 다룬 창작동화

<해오리 바다의 비밀>3쇄를 찍었습니다. 🙌(예~~~이!)

독자 여러분의 꾸준한 사랑을 증명해주는 

3쇄라 더욱 감사한 마음입니다~ 


작가님께 이 기쁜 소식을 전하고 며칠 뒤, 

출판사 사무실로 향긋한 사과향🍎이 도착했습니다.

 

<해오리 바다의 비밀> 조미형 작가님께서 

출판사 식구들을 위해 빠~~알간 사과🍎를 보내주셨어요. 

이 사과는 책 만들다 지친 편집자와 디자이너의 

일용한 당 보충제가 되어 주겠지요 :) 


<해오리 바다의 비밀>은 계속해서 사회적 이슈로 떠오르는 

해양 생태계 오염에 대해서 다룬 동화입니다. 

사람들이 무분별하게 바다에 버린 쓰레기를 먹고 괴물이 된 가오리. 

괴물가오리와 싸우는 산갈치 '알라차'와 

호기심 가득한 '니오'와 '신지'의 바닷속 모험 이야기가 펼쳐집니다. 



"바다는 쓰레기통이 아니야!"

제가 이 책에서 가장 인상깊게 읽은 구절인데요. 

바다를 지키는 산갈치 알라차가 하는 말입니다. 


드넓고, 끝을 알 수 없이 깊은 바다. 

이 정도쯤이야 하고 바다에 쓰레기를 버리는 순간, 

바닷속 생태계의 질서는 무너지는 거겠죠. 



박경효 화백의 실감나는 그림과 함께, 

우리 곁의 환경에 대해 또 한 번 생각할 수 있는 

<해오리 바다의 비밀>을 추천합니다! 



해오리 바다의 비밀 - 10점
조미형 지음, 박경효 그림/산지니


Posted by 에디터날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