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교보문고6

서점탐방⑦ <교보문고 센텀점> 백화점 안에 서점이 있다고? 서점탐방⑦ 백화점 안에 서점이 있다고? 안녕하세요. 산지니 인턴 민주입니다. 이번 주 화요일, 햇볕이 따스한 오후에 교보문고 센텀점에 다녀왔습니다. 회사 근처에 있는 대형서점인데도 불구하고 신세계의 반디앤루니스가 생긴 이후로 교보문고에 잘 들르지 않게 되었었는데^^;... 오랜만에 찾은 교보문고 이야기를 들려드릴게요! 교보문고는 롯데백화점 7층에 있습니다. 백화점 안의 서점이라니, 이질적인 거 같으면서도 상품만 판매되는 백화점 안에서 책의 따스함을 느끼며 잠시 쉬어갈 수 있는 공간이 있어 좋다는 생각을 했어요. 2019년 황금돼지띠를 맞아 곳곳에 귀여운 핑크 돼지가 우리를 맞아주고, 새해를 축하해주었어요 ㅎㅎ 먼저 가장 눈에 띄는 베스트셀러 코너에 가보았는데요, 소설과 에세이 부분을 자세히 살펴볼까요? .. 2019. 2. 2.
센텀 교보문고에 다녀왔습니다 저번 주, 아주 습한 날씨에 금붕어가 될 것 같은 기분을 느끼며 산지니 주변에 있는 교보문고 센텀점에 다녀왔습니다. 교보문고 센텀점은 2016년 11월에 롯데백화점에 새로 개점했는데 그것도 모르고 기존 신세계에서 찾아다닌 기억이나네요... 센텀 교보문고는 롯데백화점 7층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주로 전자제품을 판매하는 층인데 교보문고의 바뀐 인테리어가 어두운톤이라 7층 내에서 굉장히 눈에 띕니다. 내부는 카운터 쪽에서 돌아가는 U자 형태로 재미있는 구조입니다. 거울 같은 천장 때문에 책장이 아주 높이 올라가 있는 것처럼 보여 굉장히 넓다는 인상을 받았습니다. 한쪽은 교보문고, 반대쪽은 핫트랙스가 자리 잡고 있어서 볼거리가 많습니다. 저는 산만하게 서점을 돌아다니는 편이라 일반적인 책장은 '여기가 어디였지?.. 2017. 7. 14.
응원 받고, 책으로 보답! 3월이 휘리릭 지나가면서교보문고에서 진행했던 인문출판사 응원 캠페인! 산지니 편이 마감되었습니다. 산지니 편집자들이 직접 책을 소개하고,독자분들께서 댓글을 달아 주시면 추첨을 통해 열 분에게 책 선물을 보내드리는 이벤트였습니다.댓글이 하나하나 달릴 때마다 "새 댓글 보셨어요?!" 하며 호들갑 떨기도 하고읽고 싶으신 책들이 이렇게 다양할 수가! 놀라기도 했어요. 그리고 며칠 전에 드디어(!) 책을 발송해드렸는데요.독자분들의 선택을 받은 10권의 책을저, 잠홍 편집자 마음대로 분류해 공개합니다. ※ 주의: 아래 사진에 등장하는 책들은 실제로 보내드린 책이 아니라 출판사 식구들끼리 필요할 때 꺼내 읽는 '샘플 책' 입니다. 독자분들께 1분 1초라도 빨리 책을 보내드리고 싶어서책을 부리나케 포장하는 바람에 이렇.. 2016. 4. 12.
책을찾는 장소에 대한 개인적인 생각.. 날씨가 따뜻해지나 싶더니 다시 추워져서 이번 한주는 아침에 일어나기 너무 힘들었던 한주였어요... 이번 포스팅에서는 뭔가 저의 개인적인 고백과 함께 책을 찾는 장소에 대해 이야기 해보려고 합니다. 여러분들은 오프라인에서 책을 찾으려면 주로 도서관이나 서점을 자주 이용하실 거라고 생각하는데요. 저는 사실 서점을 자주 이용했지 도서관은 그닥 이용하지 않았어요. 고등학생때 시험공부를 하려고 이용한것 말고는 도서관에 가는일은 거의 없었죠. 도서관에서 공부하는거 그거마저도 여러사람이 함께 공부하는 조용한 열람실에서 무슨 소리만 나면 미어캣마냥 고개들고 쳐다보게 돼서 집중이 잘 안되더라고요... 그래도 요즘은 퇴근후에나 주말에 동네 도서관에도 가보고 하면서 도서관을 이용하려고 노력중입니다.^^ 독서하거나 공부하기에.. 2016. 3. 11.
교보문고에 산지니가 무슨 일로 소개되었을까? 인문사회과학출판인협회와 교보문고가 함께하는인문출판응원 프로젝트에 산지니가 올해 첫 출판사로 소개됩니다. 산지니 소개와 책 만드는 편집자의 귀여운(?) 얼굴까지 지금 바로 확인할 수 있으니 교보문고로 놀러 오세요. 산지니에서 나온 책 중 읽고 싶은 책을 댓글로 달면선물로 책을 보내드립니다^^댓글도 많이 달아주세요! 교보문고 이벤트 페이지로 2016. 2. 17.
교보문고 광화문점 리노베이션 기사에 대한 단상 교보문고 광화문점이 리노베이션(개·보수)으로 4월부터 7월까지 휴점한다는 소식을 지난주 신문을 통해 접했다. 교보문고 광화문점은 1981년 첫 문을 연 뒤 오랜 역사와 상징적인 이미지로 출판사들 입장에서는 주요 판매 루트로 작용한 지 오래다. 그런 교보문고가 4개월 동안 휴점한다는 소식은 산지니 같은 작은 출판사들에게 큰 타격이 아닐 수 없다. 월요일 직원들과 회의를 하면서 매출감소를 만회할 방법을 이야기하였지만, 뾰족한 방법이 나오지 않았다. 먼저 2010년 1월까지 출간된 목록을 대폭 정비하자는 이야기와 이를 바탕으로 공공도서관에 산지니 책을 적극 홍보를 하자는 이야기가 나왔다. 출판사 대표로 더 연구를 하여야겠다. 교보문고를 비롯한 서점과 의사소통이 잘 되도록 노력하는 것도 한 방법이 될 것이다.. 2010. 1.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