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주완 편집국장'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3.02.03 진주 지역 독자, 만나고 왔습니다 (4)
  2. 2013.01.24 진주지역 독자들 만나러 갑니다 (1)

지난 2월 1일,

<sns시대 지역신문기자로 살아남기> 책을 가지고 진주에 갔더랬습니다.

점심을 먹고 일찍 출발했는데, 부슬부슬 내리는 비는 고속도로에 차를 올리자 폭우로 변하더군요.

쏟아지는 빗속을 뚫고 사람들이 올까? 어제는 날이 좋았는데 왜 하필 오늘 비가 내리는 거야?

걱정을 하면서도 한편으론 "그래도 올 사람은 올 거야" 하는 믿음을 가지고 오늘 행사 장소인 '펄짓재작소'에 도착했지요.

그 이름도 오묘한 <펄짓재작소>.

김주완 기자님이 여기서 행사를 한다고 하셨을 때 전 <펄짓제작소>인 줄 알았어요.

근데 재작소가 맞더군요. 경상도 표준말로 재작을 지긴다고 재작소라네요. ㅎ ㅎ

여하튼 오늘 전 바로 이 장소에 완전히 반해버리고 말았어요.

공간이 너무 이뻐요

 

 

 

먼저 이렇게 오늘 행사를 알리는 배너가 우리를 반겨주고요,

 

차와 과일까지...  따뜻하고 화사한 분위기가 감동이었답니다.

완벽한 준비 끝. 사람들이 하나둘 모여들고, 진주에서도 김주완 기자님의 인기란... ㅋ 

기자로 입문하던 시절부터 경남도민일보의 편집국장 자리를 맡고 있는 지금까지 겪은 일들,

기자로서 해야 할 일, 해서는 안 될 일에 대한 이야기,

앞으로 진주를 비롯한 서부경남 지역 독자를 만나고 함께할 일들에 대한 고민까지,

진솔한 고민을 듣고 나누다 보니 시간은 2시간이 훌쩍 넘어갔습니다.

이어지는 뒤풀이 시간에서는 정말 진주시 각계각층의 사람들을 만날 수 있었지요.
젊은 커피솦 사장님부터 사천에서 와주신 선생님까지,
모두들 고맙고 반가웠습니다.

그중에서도 제일 반가웠던 건 산지니 블로그 애독자 해찬솔님이셨어요.
항상 응원의 댓글을 남겨주시던 해찬솔님,
역시나 '주간산지니'가 재일 재밌다고 말씀하시더군요.
전복님이 안 보이셔서 은근히 실망하신 듯... ㅋ~
와주셔서 고마웠고 항상 감사합니다.

 

 

 

 

 

 

Posted by 아니카

『SNS시대 지역신문기자로 살아남기』 김주완(경남도민일보 편집국장) 저자가 진주지역 독자를 만나러 갑니다.

 

김주완 편집국장, 독자에게 지역언론의 길을 묻다

 

일시 : 2013년 2월 1일(금) 오후 6시 30분
장소 : 펄짓재작소(진주시 비봉로 24번길 12)


이번 저자와 대화는 토크쇼 방식으로 진행됩니다.
참석자들도 자유롭게 질문하고 의견을 말씀하실 수 있습니다.
또한 저자도 참석자님들께 질문합니다.

 

"어떻게 하면 진주지역 독자들께 좀 더 사랑받는 신문을 만들 수 있을까요?"

 

문의 : 펄짓재작소 김군미 010-4195-3069

 

※봉투나 화환은 사양합니다. 책을 구매하는 분에 한해 책값(1만 5000원)만 받습니다.(구매하지 않으셔도 됩니다.) 간단한 요깃거리(떡, 과일, 음료)도 준비되어 있습니다.

 


 

지난 1월 11일에 창원, 마산 지역 독자들과 만났습니다.

 

저자 사인을 기다리는 독자들. 50석 규모인 가배소극장이 꽉 들어차 김주완 저자님의 인기를 실감할 수 있는 자리였답니다.

 

 

관련글

 

사람 냄새 나는 작가, 김주완 편집국장 그리고 신문 (6)

 

《경남도민일보》 편집국장 김주완, 그가 말하는 지역신문의 소셜미디어 활용법! (3)

 

 

SNS시대 지역신문 기자로 살아남기 - 10점
김주완 지음/산지니

Posted by 산지니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