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동네책방6

'도서정가제 지지' 시민 서명! 는 지난 8월 24일, 독자들이 '도서정가제'를 지지하는데 목소리를 내고 있다는 소식을 전했습니다.전국동네책방네트워트(책방넷)가 24일 온라인에서 실시한 ‘도서정가제 개악 반대 시민지지 서명 운동’에 하루만에 3000여명이 참여했다고 전했다. 책방넷에 따르면, 참여자 중 70% 이상이 일반 독자라고 한다. 지지 의사를 표명한 시민들은 “동네 책방이 살아야 그 동네가 산다”, “도서정가제와 출판사, 책방, 독자를 살립시다”,“문화의 실핏줄 동네책방을 살리려면 도서정가제가 꼭 시행돼야 한다”며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 2020년 8월 24일 기사 요약 [원문보기])[서울=뉴시스]'책방넷, 도서정가제 지지 온라인 시민 서명' 포스터. (사진 = 책방넷 제공) 2020.08.24. photo@newsis... 2020. 9. 2.
[서점 탐방⑨] 나만의 아지트 같은 공간 <북:그러움> [서점 탐방⑨] 나만의 아지트 같은 공간 안녕하세요, 인턴 하혜민입니다. 지난 태풍 이후 날씨가 매우 후덥지근해졌습니다. 비가 내릴 듯 말 듯 흐린 날씨 속에서 을 찾아갔는데요. 은 지난 2017년 문을 연 독립서점입니다. 전포동에 위치해 있으나 서면역과의 거리가 멀지 않아 서면역에서도 충분히 걸어갈 수 있는 거리입니다. NC 백화점 뒤편에 있어요. ▲ 북그러움 행사 및 일정 알림 서면역을 하루에 거치는 인구는 약 45만 명이라고 합니다. 그 수많은 사람이 지나가는 치열한 거리에서 한 걸음 떨어진 곳에 이 위치해 있었습니다. 대개 1층에 독립서점이 들어서는 경우가 많은데 의 경우 2층에 위치한 점이 눈길을 끕니다. 몇 차례 방문한 적이 있어서 그런지 들어갔을 때 ‘오랜만에 오셨네요.’하며 책방지기님께서 .. 2019. 7. 26.
[서점탐방⑥] <취미는 독서> 해리단길 속의 작은 공간이 주는 따스함 서점탐방⑥ 해리단길 속의 작은 공간이 주는 따스함 안녕하세요. 산지니 인턴 민주입니다. 몇 년 전까지만 해도 부산에는 책방이 많지 않았어요. 제주도나 서울 여행을 다녀올 때면 매번 '우리 부산에도 책방이 생길 때가 됐는데'라는 생각을 하곤 했는데 요즘 많이 생겨나고 있는 거 같아요. 저도 아직 가보지 못한 곳이 많은데, 이번 방학이 지나기 전에 얼른 이곳저곳 다녀볼 생각입니다! 벌써 설레네요 :) 그중에서 어제는 해운대에 있는 '취미는 독서'에 다녀왔습니다. 원래 책방을 좋아하기도 하고, 모처럼 해가 쨍쨍할 때 회사가 아닌 밖에 나와 더 신이 났습니다.!!!! 어제는 날씨도 좋아서 저희의 외출을 환영해주는 기분이었어요. 작년 6월 말 오픈한 6개월 정도밖에 되지 않은 따끈따끈한 책방이라고 해요. 책방은 .. 2019. 1. 18.
'이상한나라의헌책방'과 이반 일리치의 동거 '이상한나라의헌책방'과 이반 일리치의 동거 [서평] 1990년대 초, 일본에 '북오프'라고 하는 중고서점이 생겼다. 정확히 일본의 장기침체 기간 '잃어버린 10년'과 시작을 함께 했고, 일본 불황의 골이 깊어질수록 중고 서점은 호황했다. 일본 여행의 필수 관광지라는 타이틀을 얻고는 일본을 넘어 해외에 진출도 하였다. 북오프가 생긴 지 정확히 20년째 한국에는 알라딘 중고 서점이 생긴다. 알라딘 때문인지는 모르겠지만, 2006년 한국에 진출한 북오프는 2014년에 철수했다. 한국의 알라딘은 일본의 북오프만큼 호황이다. 그래서인지 요즘 '헌책방' 사업이 약진하는 중이라 한다. 맞는 말인가? 이는 근시안적이다. 알라딘 중고 서점을 제외한 많은 헌책방들이 이전보다 빠른 속도로, 많은 점포들이 문을 닫고 있다고 .. 2018. 9. 17.
이태원 <다시서점>에서도 산지니 시인선이 활짝 날씨가 갑자기 추워졌습니다. 따뜻한 소식이 기다려지네요. 이것도 따뜻한 소식이 될지 모르겠으나 산지니 블로그 서점탐방에서 소개드렸던 이태원에 있는 에산지니 시인선이 입고되었습니다. 소개 블로그 글http://sanzinibook.tistory.com/1564 이번에 새로 나온 신간 『사슴목발 애인』과 함께 『은근히 즐거운』, 『다다』를 만나볼 수 있습니다. 인스타그램에 올려진 사진이라 작게 올려지되네요^^ https://www.instagram.com/dasibookshop/ 이쁘죠? 다른 서점에서도 산지니 책을 만나볼 수 있었으면 좋겠네요! 뉴스 보면 울적해지는 마음시와 함께 달래 보아요:) 2016. 10. 31.
[서점 탐방③] <레드북스> 동네책방 그리고 사랑방 [서점 탐방③] 동네책방 그리고 사랑방 "레드북스라고 무서워하지 마세요" 팀장님의 그림일기와 신입 디자이너 분의 영화일기가 재밌어서 블로그에 새 글을 올려야 할지 고민에 빠진 날이네요:) 이번 주는 추위 때문에 망설이다 날씨가 풀렸다는 따뜻한 소식과 함께 한걸음에 달려간 서점입니다. 그러나 다녀오고 나서 잘 다녀왔다는 생각과 함께 종종 애용해야겠다는 마음까지 먹었습니다. 는 서대문에 있는 서점으로, 인문사회 책을 판매하는 서점입니다. 새 책과 헌 책을 판매하고 있고 차도 판매하고 있어요. 서점 이름이 조금 무섭게 들리지만 저자 만남, 책 읽기 모임 등 독자들의 사랑방 역할도 톡톡히 하고 있다고 하네요. 드디어 에 왔습니다. 며칠 강추위에 망설였는데 날씨가 풀려서 한걸음에 왔습니다. 사람들과 커뮤니티가 활.. 2016. 1. 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