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동학대'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8.10.23 노가다도 출판업무 중 하나 (8)

오후 내내 <습지와 인간> 홍보 우편물 발송하느라 오후를 꼬박 보냈습니다. 경상남도에 있는 중,고등학교 450여곳과 공공도서관, 마을도서관, 대학도서관 150여곳 등 에 보낼 600통의 우편물을 만들었습니다.

컨베이어벨트로 변신한 회의탁

1통의 우편물을 만드는 데 총  5개의 공정을 거쳐야 합니다.

① 칼질 600번 - 받을 사람 주소를 각각 칼로 자르는 작업
② 봉투 풀바리 600번 - 칼로 자른 주소를 봉투에 풀로 붙이는 작업
③ 3단 접지 600번 - 내용물을 봉투 크기에 맞게 접기
④ 봉투에 내용물 넣기 600번
⑤ 봉투 풀바리 600번 - 마지막으로 봉투를 풀로 붙이기

각자 한공정씩 맡았습니다. 쫌 하다보니 작업속도도 점점 빨라지는군요. 단순노동에 강한 산지니 식구들입니다.

마지막 공정인 '봉투에 풀 붙이기'하는 편집자 은경 언니. 역시 아줌마 손은 빠릅니다.
언니가 10개 붙일 동안 사장님은 5개도 못한다고 혼났습니다.

외국의 아동학대 현장을 다룬 다큐멘터리에 프로에서 봤는데 태국의 한 공장이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8~12세 정도로 어려 보이는 아이들이 앉아서 멀 만드는 단순작업을 하고 있는데 숨소리조차 안들릴 정도로 조용하더군요. 이유인즉 옆사람과 말 한마디 할때마다 임금에서 까인다고 하더군요. 근데 월급이 십만원이라면 한번 까이는 금액은 오천원 정도였습니다. 그야말로 확 까더군요. 20번 얘기하면 월급이 빵원이 됩니다. 만약 한마디만 더하면 마이너스가 돼서 공장에 오천원을 도로 내야겠네요. 말도 안됩니다.

오랜만에 놀러왔다 잡혀 일하고 있는 이학천 샘(산지니 외부기획위원)과 사장님입니다.
속도가 느리다고 구박 받은 사장님, 이젠 말도 않고 열심히 일만하고 있네요.


출판사라고 늘 책상머리에 앉아서 책만 보고 글만 쓰는 건 아닙니다.
기획, 편집, 디자인 하느라 늘상 머리를 쥐어 짜는데 한번씩 단순노동으로 머리를 쉬게 해주는 것도 괜찮습니다. 다만 할일이 산더민데 이런 거 하라고 하면 사람 미치지요.

5명중 필채가 제일 좋다고 인정 받아 봉투 겉면에 수신자 이름을 쓰고 있는
인턴사원 김동현 학생(부경대 국문과)입니다.

보통 3개월에 한번씩 나오는 <오늘의 문예비평>을 발송할때는 시판되는 라벨지를 쓰는데요, 그러면 ①,② 공정은 생략해도 됩니다. 근데 오늘은 어쩌다보니 이렇게 됐네요. 어쨌든 5명의 손으로 3000번의 수작업을 거쳐 600통의 우편물이 탄생했습니다.

열심히 일하고 널브러진 딱풀

'출판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편집자는 우아한 직업?  (7) 2008.12.18
축! 환경도서 당선  (4) 2008.12.05
드라마 출연한 <돌이야기>  (2) 2008.11.14
축! 교양도서 당선.  (7) 2008.11.04
우수학술도서 <단절> 712부 납품  (0) 2008.10.27
노가다도 출판업무 중 하나  (8) 2008.10.23
Posted by 산지니북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최현영 2008.10.27 08: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노가다'라는 말도 그렇지만,
    우편봉투 작업을 글로 쓸 정도면 대단히 고생을 많이 하고 있는 것은 틀림없습니다.
    그것도 경남도민일보에 실렸으니 중요한 작업인 것 같습니다.
    글 내용에 빠진 한 공정을 포함하여 세 단계를 아예 없애면 작업이 수월할 것입니다.
    011-9309-5174로 전화 주십시오.
    해결해 드리겠습니다.

  2. BlogIcon 정부권 2008.10.27 13: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생 많습니다.

  3. 아니카 2008.11.02 23: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생한 보람이 있겠지요. 어쨌든 수고~

    • BlogIcon 산지니북 2008.11.03 23: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아니카님. 고맙습니다. 근데 오늘까지 우편물 7통이 되돌아왔습니다. 폐교되거나 문을 닫은 마을도서관들에서요. 도서관은 새로 생겨도 모자랄 판인데 안타깝네요.

  4. BlogIcon 키스에러 2008.11.13 11: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편물 작업 참 단순하면서도 피곤한 일이죠
    이 우편물을 받은분들이 소중하게 생각하고 읽어 줬으면 .....

  5. BlogIcon 낭만인생 2011.01.14 14: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두들 수고가 많네요.
    옛날 생각납니다. 수천명의 사람에게 일일이 보내는 일이 정말 힘들었는데..
    많이 많이 팔리기를 소망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