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여러분 :)

병아리 편집자입니다.

산지니의 타이베이 북 투어가 이틀 앞으로 다가왔네요!

혹시 여행 일정을 확인해보셨나요?

↓↓↓

[여행준비] 타이베이 어둠여행 전체 일정

여행 2일차에 보이는 타이베이국제도서전 관람!

북 투어 일정에 국제도서전이라, 정말 탁월한 계획이군ㅎㅎ

북 투어에 참여하시는 분들, 마음만은 언제나 함께인 분들,

국제도서전에 대해 궁금하신 모든 분들을 위해서!

이번 2018 타이베이국제도서전에 대해 이야기를 들려드릴까 해요~

그러고 보니 오늘이 도서전 개막일이네요!

자, 타이베이국제도서전으로 말할 것 같으면~

작년 59개국(621개사) 참가를 비롯해 58만여 명의 관람객을 유치한 타이베이국제도서전은 중국어권 내 출판시장 진출을 위해 벤치마킹해야 할 주요 도서전이다. 특히 최근 본 도서전은 매년 주최 측이 운영하는 다양한 해외 출판인들의 전문가 세미나와 작가 행사, 리셉션 개최 등을 통해 대만 및 해외출판 관계자들과 관람객들이 직접 소통하고 교류할 수 있는 도서 축제의 장으로 자리매김했다.

(중략)

또한 올해 타이베이도서전의 주빈국은 건국 70주년을 맞은 ‘이스라엘’이다. ‘이스라엘, 끝나지 않는 이야기(Israel-a never-ending story)’를 메인 콘셉트로 유럽과 아시아 그리고 아프리카의 교차점에 위치한 지리학적 영향으로 생산된 다양한 자국의 출판물을 소개하고, 도서전시뿐만 아니라 자국의 독특한 문화와 고대역사를 음식과 영화, 음악 등으로 재구성된 다양한 공연체험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다.

(제공: 대한출판문화협회)

역시 '국제'도서전답게 세계의 출판인과 독자들이 한 자리에 모여

마음껏 교류할 수 있는 공간이 되겠네요.

책을 매개로 한 문화교류와 축제의 장, 상상만으로도 설레는 기분이에요^^

ㅇㅅㅇ 국제도서전이면 한국도 참여하나요??

ㅇ▽ 네! 참여합니다! 타이베이국제도서전에는 '한국관'이 있습니다!!

(사)대한출판문화협회(회장 윤철호, 이하 출협)는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의 지원을 받아 오는 2월 6일(화)부터 11일(일)까지 엿새간 대만 타이베이 세계무역센터에서 개최되는 ‘2018 타이베이국제도서전(Taipei International Book Exhibition)’에 참가해 한국관을 설치·운영한다.

(중략)

올해 출협은 90㎡ 규모로 한국관을 설치·운영한다. 한국관에는 교원, 다락원 / 해피하우스, 북이십일, 비상교육, 에릭양 에이전시, 에이전시 량, 한국문학번역원 등 총 7개사가 참가해 부스를 운영하고, 출협은 한국관 참가사의 도서와 10개사[도서출판 움직씨, 산지니, 서해문집(파란자전거), 엣눈북스, 주택문화사, 풀과바람, 한림출판사, 현암사, D&C MEDIA, KIDA PRESS]의 위탁도서를 포함한 500여 종의 한국도서를 전시한다. 그 외 ‘자연, 동물 그리고 사람(Harmony with Nature)’을 주제로 엄선한 그림책 50종을 선보이는 특별전과 참가사의 정보와 주력도서 목록을 수록한 한국관 안내 브로슈어 및 영문 회원명부 배포 등을 통해 한국의 그림책과 아동도서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현지 저작권 상담을 지원할 예정이다.

(제공: 한국출판문화협회)

한국관에 당당하게 이름을 올린 산지니, 보이시나요?

낯선 땅에서 산지니가 더욱 많은 힘을 얻으려면 여러분의 많은 응원이 필요합니다!

타이베이 현지에 계시는 분들의 많은 관심과 발걸음을 기다립니다!

물론 타이베이까지 오지 못하는 독자분들이 마음으로 보내주시는 응원도요!^^

한편 윤철호 회장은 “대만은 한국의 대중문화를 알린 ‘한류’의 본고장이자, 한국도서의 저작권 거래가 본격적으로 시작된 나라이기에 타이베이국제도서전은 한국 출판계에 각별한 의미가 있다”며 “이번 부스 운영을 통해 중국어권 시장에 진출을 원하는 국내 출판사와 에이전시들이 대만과 중국 출판사와의 지속적인 교류를 유지하고 다양한 출판 콘텐츠를 수출입 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한국관 운영에 최선을 다해 해외 출판관계자와 관람객들에게 한국의 책과 출판문화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겠다”고 덧붙였다.

(제공: 한국출판문화협회)

타이베이 북 투어에 참여하시는 분들이 정말 부럽습니다.

한국의 출판시장이 세계를 향해 달려가는 의미 있는 현장에 직접 가시게 되겠네요^^

이번 여행이 참여자 여러께 알차고 뜻깊은 시간이 되기를 바랍니다 :)

 

Posted by 병아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