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 21일 화요일 산지니X공간에서 『동네 헌책방에서 이반 일리치를 읽다』의 저자 윤성근 작가님 소통할 수 있는 시간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윤성근 작가님은 서울 은평구에서 "이상한 나라의 헌책방"을 운영하시고 계십니다. 그렇기 때문에 이번 강연이 부산에서 작가님을 만날 수 있는 흔치 않은 기회라는 것, 잊지 마세요!

 

 강연에 참석하시고 자신만의 리듬을 찾아보는 것은 어떨까요?

 

▶ 행사는 출판도시 인문학당 홈페이지에서 신청하실 수 있습니다.

 

 

 

 

일시 : 8월 21일 (화) 저녁 6시 30분

 

장소 : 산지니X공간 (부산 해운대구 센텀중앙로 97, 센텀 스카이비즈 A동 710호) 

 

 

도서 동네 헌책방에서 이반 일리치를 읽다

산지니 | 2018년 6월 20일 출간 | 15,000원

저자는 멀리 떠나지 않고 헌책방을 운영하면서 어떻게 하면 우리 사회 시스템, 자본주의 시스템에서 자립할 수 있을지 궁리하며 자신만의 생활 리듬을 만들어 간다. 저자가 행한 이반 일리치의 사상은 일상이 파괴되고 몸의 리듬을 무시한 채 일에 매달려 사는 현대인들에게 신선한 자극이 된다. '삶'이라는 추상적인 개념에서 벗어나 우리의 생활을 점검하고 자립할 수 있게 궁극적인 질문을 던진다.

 

 

 

 

 

 

 

 

 


 

책 주문하기 >> https://goo.gl/cUJW3o

*산지니 출판사에서 직접 구매할 수 있습니다.

 

(10% 할인, 3권 이상 주문시 택배비 무료)



 

Posted by 작운펭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