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전복라면 편집자입니다.

바쁜 업무 탓에 거침없이 휴재하고 있습니다만, 그래도 마음은 늘 주간 산지니 애독자분들을 그리고 있습니다. (급히 입에 침을 바른다)

오늘은 특별히 무광고 특집호를 준비했습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Posted by 비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