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해피북미디어32

독일 문학의 거장, 클라이스트 그의 희곡을 만나다_『클라이스트 희곡선』:: 책소개 클라이스트는 거인이다. 세르반테스의 계승자이며 현대 독일 소설의 유일한 아방가르드이다. ―『더 가디언』 오늘날 클라이스트는 만족을 주고, 괴테는 강의실을 지루하게 한다. ― 수잔 손택(소설가) 책소개 ▶ 독일 문학의 거장, 클라이스트 그의 희곡을 만나다 독일 문학의 거장이지만 한국에서는 그리 잘 알려지지 않은 극작가, 하인리히 폰 클라이스트. 클라이스트는 독일 문학사에서 손꼽히는 천재 작가이다. 클라이스트는 고대극의 요소를 셰익스피어 극작술과 결합시켜 자신만의 길을 걸어 나갔으며, 그가 강조한 인간의 실존과 본질적 비극성은 작품 속에 고스란히 녹아 있다. 클라이스트의 문학은 프란츠 카프카, 토마스만, 베르톨트 브레히트, 모리 오가이 등 수많은 문호들에게 영향을 끼쳤으며, 그 영향은 여전히 건재하다. 『클.. 2022. 4. 7.
세상일이란 우연과 필연이 결합된 수레바퀴야 『아버지의 바다』 “세상일이란 우연과 필연이 결합된 수레바퀴야” 그 시절 뱃사람들에게 참치잡이 배는 황금 알을 낳는 거위와도 같았다. 주인공 일수와 함께 지남2호에 탑승한 스물두 명의 선원들 중 대다수는 가난에서 벗어나기 위해 배에 올랐다. 하지만 일수에게 바다란 밤마다 별을 헤며 꿈꾸던 신세계였고, 알에서 깨어나자마자 바다를 향해 질주하는 새끼거북의 원초적이면서도 강렬한 그리움이었다. 그 그리움의 근원을 알기 위한, 또한 밤하늘을 비추며 선원들을 바른 길로 이끄는 ‘스스로 빛나는 별’이 되기 위한 일수의 항해가 시작된다. 그의 바다는 자못 다르다. 인간과 역사, 자연에 대한 깊은 이해와 겸손한 성찰에 이르는 바다인 것이다. _부산일보 최학림 선임기자 그 시절 고된 노동에도 외화벌이에 앞섰던 선원들의 분투를 재조명함으로써.. 2022. 2. 7.
이성적이고 계획적인 남편, 감성적이고 즉흥적인 아내... 저희, 이 여행 잘할 수 있을까요? 취재남 감성녀 정학구・이수경 여행에세이 ‘현장’을 좋아하는 남자와 ‘역마살’ 있는 여자 동상이몽 부부가 들려주는 역사와 감성 여행기 ★ ‘취재남’인 남편은 우리가 잘 알지 못하고 어쩌면 외면하고 싶어 했을지도 모를 역사의 편린들을 중심으로 찬찬히 들여다봤고, ‘감성녀’인 아내는 아름다운 자연과 함께 수목원, 박물관, 미술관, 공원 조형물 등 문화예술에 흠뻑 빠져들었다. _연합뉴스 ★ 여행지에 가면 명승지와 더불어 새로운 감동을 하고, 우연히 만나는 골목과 그 지역 문화에 푹 빠져들곤 한다. 계획이 없어도 햇살이 맑고 하늘이 청아하면 그곳에서 여행 보따리를 푼다. _뉴시스 ★ 동서남북 곳곳 아픔을 찾아 나서는 다크투어 등 역사와 감성이 녹아 있다. _문화일보 ★ 여전히 해결되지 않은 역사적 문제가 많기에 .. 2022. 2. 4.
공감의 힘은 강하다, 『황은덕 소설가의 공감공부』 :: 책 소개 『우리들, 킴』으로 사각지대에 놓인 소수자를 따뜻하게 품은 황은덕 소설가 다시 한번 에세이로 모두를 포옹하다 ▶ 공감은 힘이 세다 세월호 비극의 아픔, 촛불집회와 대통령 탄핵, 문재인 새 정부 출범과 이듬해의 남북정상회담, 인권 운동과 미투 운동, 그리고 코로나19 확산까지…. 현 시대를 읽는 작가의 안목과 성찰이 글마다 녹아 있다. 작가는 이러한 기록의 과정 속에서 삶의 방향성을 찾는 시도를 하고, 공감을 공부하기 위해 부단히 노력한다. 그리고 독자들에게 공감 능력을 배우고 실천할 수 있는 길을 안내한다. 이 책은 총 6개의 부로 구성되어 있는데, 각 부에서 작가는 폭력으로 인해 고통받는 사람들을 글로 마음으로 공감하고, 깨어 있는 시민의식으로 권력의 타락을 막은 사례를 비평하며, 우리 한국의 문화를 .. 2022. 1. 21.
동상이몽 부부 한 달 전국여행_『취재남 감성녀』 :: 책소개 취재남 감성녀 동상이몽 부부 한 달 전국여행 * ‘현장’을 좋아하는 남자와 ‘역마살’ 있는 여자 어느 부부의 동상이몽 속 한 달 여행기 ▶ 이성적이고 계획적인 남편, 감성적이고 즉흥적인 아내… 저희 이 여행 잘할 수 있을까요? 신문사에서 만나 결혼한 똑! 부러지는 남녀는, 신혼 시절부터 승용차를 끌고 이리저리 여행 다니기에 바빴다. 아이들이 태어나서도 세상 구경을 핑계 삼아 전국 곳곳을 돌아다니기 일쑤. 시베리아횡단철도를 따라 러시아까지 찍고 온 ‘여행 마니아’ 부부다. 그런 부부에게 한 달 국내여행 기회는 꿈같이 찾아왔다. 퇴직 전 안식년을 보내며 여행을 계획하던 남편과 ‘코로나 시국’ 수혜로 직장에서 한 달 휴가를 얻은 아내. 둘은 그렇게 길지도 짧지도 않은 여행을 떠나게 된다. 계획이 서야 일을 시.. 2021. 12. 9.
스스로 빛나는 별이 되기를 꿈꾸는 청년, 남태평양 사모아 어장을 향하는 배에 몸을 싣다 『아버지의 바다』 :: 책 소개 아버지의 바다 ▶ 스스로 빛나는 별이 되기를 꿈꾸는 청년 남태평양 사모아 어장을 향하는 배에 몸을 싣다 한국 해양문학의 새로운 길을 모색하는 소설가 김부상의 해양장편소설 『아버지의 바다』가 출간되었다. 저자는 이 책을 통해 한국 원양어업의 출발점에 서서 한국 해양문학의 근원을 되짚고, 보다 진취적인 해양소설의 미래를 제시한다. 가족들에게 무심하고 폭력적이기까지 한 아버지를 잊고 싶어 했지만, 뱃사람이던 아버지의 피를 이어받은 듯 항상 바다로 나가는 것을 꿈꾸던 스물두 살의 청년 일수. 수산대학을 갓 졸업한 그는 원양어선 지남2호의 실습항해사 자리를 얻어 남태평양의 사모아로 떠난다. 당시 뱃사람들에게 참치잡이 배는 황금 알을 낳는 거위와도 같았다. 일수와 함께 지남2호에 탑승한 스물두 명의 선원들 중 대다.. 2021. 12.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