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전복라면 편집자입니다.

오늘은 광고가 없습니다. 저는 만성소재고갈불안에 시달리는 편집자이기 때문에 한 꼭지는 다음 주 기삿거리로 남겨둘까 고민했습니다만...지금도 고민이 됩니다만...

이러다 다음 주 펑크나면 웃길 듯.

 

 

 

Posted by 비회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