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야 힘내'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6.09.22 경주에게도 푸른 가을 하늘이-최영철 시인의 시「가을」 (1)




뜨거웠던 여름이 지나가고 가을이 왔습니다. 

어느 때보다 더웠던 여름으로, 가을이 오기를 고대했는데 

지진으로 이번 가을도 쉬운 계절은 아니구나 싶습니다.


소풍이나 수학여행, 워크숍 등으로 만만하게 떠났던 경주.

또 경주야? 했던 경주.

그래도 부처님의 온화한 미소가 늘 우리를 기다리고  

자전거를 타고 달리며 벚꽃 향기를 맡을 수 있는 곳


그러고 보니 산지니도 경주로 워크숍을 갔었지요.

참 맛있게 먹었던 저녁. 길었던 회의까지^^;;

추억이 많은 곳인데요. 

그래서 그런지 더욱 마음이 아프네요.







여진이 멈추고, 티끌 한 점 없는 푸른 가을 하늘이 

경주 시민들에게도 어서 펼쳐지길 바랍니다.



가을


하늘에 구름 한 점 없다

저렇게 넓은 고요

저렇게 티끌 한 점 없는 이마


콩만 한 내 가슴에는

왜 이리 티끌이 많으냐

비바람이 치느냐

닦아도 닦아도 걷히지 않는 먹구름


하늘에 구름 한 점 없다

저렇게 맑은미소

저렇게 주름 한 점 없는 허공


-최영철, 『금정산을 보냈다』(산지니시인선001) 수록.







Posted by 산지니북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단디SJ 2016.09.23 10: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봄과 가을이 오면 경주에 놀러가곤 했는데,,, 이렇게 땅이 흔들리니 올해 가을은 경주여행을 미뤄야 할 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