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우 내린 다음 날

산지니x공간에서 바라본 수영강 

간밤에 하늘이 갈라진 것처럼 비가 퍼붓더니

평소에 초록색이던 강물이 황하가 되었다.


2020년 7월 24일


Posted by 산지니북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