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타/언론스크랩

부산일보에 <문학/사상> 6호가 소개되었습니다.

by 비회원 2022. 11. 9.

‘문학/사상’ 제6호 출간… 10일 ‘지정학과 문학’ 대담

 

 

반연간 문예비평지 <문학/사상> 6호가 출간됐다. 이번 호의 주제는 ‘지정학과 문학’이다. 지난 5호가 ‘로컬의 방법’이란 주제로 미시적 지역과 삶을 클로즈업했다면 이번 호는 지정학을 통해 역동성을 더하고자 했다고 한다.

<문학/사상>의 편집인 구모룡 문학평론가는 총론 격의 글 ‘문학 생산을 위한 비판적 지정학’을 통해 지정학과 문학의 관련 양상을 밝히고 비판적 지정학, 비판적 로컬주의, 형성적 서사의 가능성을 제시한다. 편집위원 윤인로는 ‘한반도 혹은 ‘지하-지정학’의 노모스: 최인훈 ‘총독의 소리’로부터’를 통해 최인훈 소설에서 드러나는 지하-지정학에 집중한다. 편집위원 김만석은 ‘군사·(정치)경제적 복합체 도시로서 부산과 문학’을 통해 미군 실험이 자행되고 있는 ‘군사’도시 부산의 실상을 파헤친다.

김미정은 ‘문학사, 혹은 존재들의 박물지에 대한 상상’을 통해 김수영이라는 문학사 거목을 기념 형성하는 문학 연구, 구조와 힘에 질문을 던진다. 정상천은 ‘아시아적 관점에서 바라본 국제정치’를 실었다. 김수형, 안희연, 이원하, 전동균, 조성래가 신작시를 썼고, 강연화가 소설을 수록했다.

10일 오후 6시 30분 부산 해운대구 ‘산지니X공간’에서 출간 기념 저자와의 만남 행사가 열린다. ‘문학은 어떻게 지정학과 만나는가’란 주제를 놓고 구모룡 문학평론가와 <문학/사상> 편집위원인 광주의 김서라 미술평론가가 대담을 나눈다.

 

▶출처: 부산일보

 

‘문학/사상’ 제6호 출간… 10일 ‘지정학과 문학’ 대담

<문학/사상> 제6호 출간 기념 저자와의 만남 ‘문학은 어떻게 지정학과 만나는가’ 포스터. 산지니 제공 반연간 문예비평지...

www.busan.com

 

▶구매하기

 

문학/사상 6 : 지정학과 문학

<문학/사상> 6호는 그동안 논의되지 않았던 ‘지정학과 문학’이라는 주제로 비판적 지정학의 관점에서 문학을 바라본다. <문학/사상> 6호는 개인의 감각을 넘어 지정학적 사유를 통과한 문학의

www.aladin.co.kr

 

💜내일(목) 저녁 6시 30분!💜

산지니X공간에서 <문학/사상> 6호, 지정학과 문학에 대한 이야기를 만나보세요!

 

댓글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