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출판일기

산지니 북스, 경향신문 등-장☆

by 제나wpsk 2021. 12. 5.

여러분은 신문 구독하시나요?

혹시 신문을 구독하신다면 어디서 본 것 같은 익숙한 책이 등장하지는 않던가요?ㅎㅎ

오늘은 경향신문에 등장한 산지니의 자랑스러운 도서들을 만나보려 합니다!

 

1. 임정연 <혜수, 해수>

 

 

첫 번째는 부산국제영화제 E-IP 마켓에 선정된 작품, <혜수, 해수>입니다.

최근에 프랑스 마텡 칼므 출판사와 계약을 하여 프랑스에도 소개해드릴 수 있게 되었죠?

처음은 작고 소듕한 광고로 시작하게 되었답니다😊

연보라빛의 배경이 너무 귀엽죠? 

하지만 작은 광고로는 쵸큼 아쉽잖아요~!!

 

 

좋은 건 크게 보라고 배웠습니다?ㅋㅋ

귀엽게 붙어 있는 스티커가 매우 자랑스럽네요!

잠깐의 광고지만 여러분의 마음을 사로잡아서 <혜수, 해수>가 많이 팔렸으면 좋겠습니다😏

 

2. 에바 틴드 <뿌리>

 

 

어? 예쁘다. ☕

<뿌리>는 표지도 그렇고 소설의 분위기도 그렇고 굉장히 신비로운 느낌이 들어서 좋아요!

개성이 느껴지는 소설이죠?

정체성을 찾아가는 인물을 따라 독자분들도 자신의 정체성에 대해 돌아볼 수 있을 거예요!

저는 좋은 책을 만나는 것 또한 우리의 삶을 바꿔놓을 수 있는 경험이라고 생각합니다.

<뿌리>가 여러분에게 그런 책이 되었으면 좋겠네요😊

 

3. <하근찬 전집>

 

 

하근찬 소설가는 교과서를 통해 많이 알고 계시리라 생각합니다.

사실 저는 다른 수업시간에도 국어 교과서를 들춰보는 학생이었는데, (선생님 죄송해요...)

그때 <수난이대>를 봤던 기억이 있네요.

아버지가 아들을 업고 가는 장면이 꽤나 오랫동안 남아 있습니다.

<수난이대>를 보셨다면 아마 하근찬 소설가의 다른 소설들에 대해서도 궁금하실 거라 생각합니다.

내년에도 <하근찬 전집>이 출간될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려요 👍

 

오늘은 신문에 등장한 산지니 도서를 만나 보았는데요!

해당 광고를 본 많은 분들이 산지니 도서에 관심을 가져주셨으면 좋겠네요.

오조오억 부 팔려랏!!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