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분류 전체보기4886

야구가 우리 인생에 던지는 질문들_『인생 뭐, 야구』 뉴스1 언론소개 어떤 힘이 있기에 야구의 이야기는 왜 이토록 쉽게 나의 이야기가 되는 것일까요. 25년간 프로야구 현장을 취재하며 그라운드를 누빈 김양희 스포츠 기자는 야구의 힘을 일상성에서 찾습니다. 베테랑 야구 전문 기자가 오랜 경력을 토대로 풀어낸 야구와 그 이면에 존재하는 인생의 희로애락의 순간을 담은 책 『인생 뭐, 야구』가 에 소개되었습니다. 이정후는 왜 몸에 소금을 뿌렸나…25년차 전문기자가 전하는 '야구&인생' 이야기 "삶이 완벽할 필요는 없다, 오늘의 타석에서 어제의 삼진을, 그리고 어제의 홈런을 떠올릴 필요는 없다, 오늘은 오늘의 공을 쳐 내면 된다." 25년 동안 프로야구 현장을 취재하며 그라운드를 누빈 저자가 야구와 그 이면에 존재하는 인생 희로애락의 순간을 담은 책을 펴냈다. 베테랑 야구 전문 기.. 2024. 4. 9.
야구에는 인생이 있다!_『인생 뭐, 야구』 노컷뉴스 언론소개 25년간 프로야구 현장을 취재하며 그라운드를 누빈 김양희 스포츠 기자가 풀어내는 국가와 시대를 넘나드는 야구의 모든 이야기, 기록과 숫자가 말해주지 않는 야구인들의 삶과 우리 인생의 ‘야구적’인 순간들을 담은 『인생 뭐, 야구』가 에 소개되었습니다. 책에 소개된 다양한 선수들의 일화 중 오타니 쇼헤이와 이정후 선수의 글을 소개해 주셨어요. 『인생 뭐, 야구』에는 경기장 안팎에서 노력하는 선수들의 일화를 들을 수 있답니다! '日 오타니·韓 이정후 신화?' 베테랑 女 기자가 풀어낸 '인생 뭐, 야구' 베테랑 야구 전문 기자가 오랜 경력을 토대로 풀어낸 야구와 그 이면에 존재하는 인생의 희로애락을 담은 책이 나왔다. 25년간 프로야구 현장을 누비며 취재한 한겨레신문 김양희 스포츠 기자가 펴낸 '인생 뭐, 야구.. 2024. 4. 9.
아프리카에서 일하는 건 대단한 일일까? :: 『슬기로운 아프리카 생활』 카드뉴스 우리는 아프리카 국가를 수혜국이자 위험한 여행지 정도로 인식한다. 빈번한 내전, 폭동, 굶주린 아이. 아프리카에 대한 부정적 이미지는 고착화되어 있다. 『슬기로운 아프리카 생활』은 이 편견에 가까운 이미지에서 벗어나 아프리카를 삶의 터전으로 바라본다. 이은영 작가는 유엔환경계획의 기후변화적응 담당관으로 서아프리카 코트디부아르에서 일하며 그곳 사람들과 함께 살았다. 현대적인 쇼핑몰, 근사한 레스토랑, 비싼 물가, 빈번히 끊기는 전기, 빈부격차. 작가가 경험한 코트디부아르는 한 단어로 설명할 수 없는 다층적인 공간이었다. 그래서 작가가 풀어내는 일상에는 코트디부아르의 경제, 환경, 정치, 문화가 담겨 있다. 독자는 이 책을 통해 여행으로는 볼 수 없는 살아 있는 코트디부아르를 만날 수 있을 것이다. 2024. 4. 8.
아프리카에서 전하는 누구보다 슬기롭게 사는 이야기_『슬기로운 아프리카 생활』 :: 책소개 책소개 오해와 편견의 땅, 아프리카에서 전하는 누구보다 슬기롭게 사는 이야기 ✨서아프리카 코트디부아르에서 가려진 아프리카, 진짜 나를 만나다 우리는 아프리카 국가를 수혜국이자 위험한 여행지 정도로 인식한다. 빈번한 내전, 폭동, 굶주린 아이. 아프리카에 대한 부정적 이미지는 고착화되어 있다. 『슬기로운 아프리카 생활』은 이 편견에 가까운 이미지에서 벗어나 아프리카를 삶의 터전으로 바라본다. 이은영 작가는 유엔환경계획의 기후변화적응 담당관으로 서아프리카 코트디부아르에서 일하며 그곳 사람들과 함께 살았다. 현대적인 쇼핑몰, 근사한 레스토랑, 비싼 물가, 빈번히 끊기는 전기, 빈부격차. 작가가 경험한 코트디부아르는 한 단어로 설명할 수 없는 다층적인 공간이었다. 그래서 작가가 풀어내는 일상에는 코트디부아르의 .. 2024. 4. 8.
편집자가 찾아 간 부산 남구도서관 안녕하세요 독자 여러분! 편집자 진야입니다. 비가 조금씩 내리던 어느 날, 마음을 먹고 집 근처 공공도서관을 방문하기 위해 바람막이를 걸쳐 입었습니다. 아직 대출증도 만들지 않은, 그야말로 첫 방문이라 두근거렸어요. 다행히 밖으로 나오니 비가 서서히 잦아들었습니다. 제가 가기로 한 곳은 집에서 가장 가까운 공공도서관인 남구도서관입니다. 가는 길에 재미있는 풍경을 많이 접할 수 있었습니다. 비에 젖은 도로를 따라 피어 있는 대비되는 색깔의 꽃들이나, 누가 지나가든 인사를 건네는 벽화처럼요. 대부분의 공공도서관은 대중교통을 이용하더라도 어느 정도는 걸어가야 하는데(언덕에 있는 곳도 많고요..) 그럴 때마다 시선을 돌려 가며 지루함을 해소하려 노력하는 편입니다. 그리고 이 날처럼 운이 좋으면 이렇게 귀여운 것.. 2024. 4. 4.
[강연소식] 최원준 작가의 음식인문학 강연이 반송도서관에서 열립니다. 의 작가인 최원준 음식문화 칼럼니스트의 강연 소식을 전합니다. 부산 반송도서관에서 4회에 걸쳐 ‘음식인문학, 맛있는 부산 음식 이야기’라는 제목으로 최원준 작가의 강연을 진행합니다. , 를 집필한 최원준 작가는 시인이자 음식문화칼럼니스트로 활동하고 있는데요. 국제신문에서 [시인 최원준의 음식문화 잡학사전]을 연재 중이고, KNN 생방송 투데이의 [맛따라 길따라]를 진행하며 전국 팔도의 음식을 시청자에게 전하고 있습니다. ▼에 연재 중인 [시인 최원준의 음식문화 잡학사전] [시인 최원준의 음식문화 잡학사전] 안의갈비 - 선비 가문 대소사에 오른 요리 - 서민은 언감생심 구경도 어려워 - 1960년대 와서야 식당서 판매 - 안의장터에서 갈비탕 팔던 곳 - 수육 양념해.. www.kookje.co.kr ▼ K.. 2024. 4. 3.